고)고광석 의장님 추모제 입니다.

전철연 | 2019.05.06 09:17 | 조회 3620

아래 전국철거민연합 남경남 의장의 발언 올립니다.

"고인이 되신 고광석 의장님께서는 철거민과 노점상 빈민투쟁.운동의 1세대 이십니다. 1세대 투쟁은 우리 빈민운동의 토대를 만드셨고 우리 빈민운동의 주춧돌을 놓아주셨습니다.

대한민국 건설자본과 토건족들은 이 주춧돌에 의해서 착쥐와 수탈과 억압의 고리가 끊어 질까봐 전전긍긍 하면서 자본가 정권이 독재와 자본을 보호하고 지키기 위해서 우리 민중들의 피와 목숨을 요구 했었습니다.

우리는 생각해봐야 합니다. 의장동지와 그 1 세대를 이끌었던 빈민투쟁, 빈민운동을 했던 그 투사 선배들은 오히려 피와 목숨을 전면에 걸고 싸웠습니다. 쟁취하고 지켰습니다. 발전시켰습니다. 우리는 그 추춧돌 위에 집을 짓고 우리의 세상을 지키기 위해서 지금도 몸부림으로 투쟁하고 있습니다만 이 자본주의는 그렇게 호락호락하지 않습니다.
아시다시피 지금은 마이너스 성장시대입니다. 이미 자본주의는 그 성장의 한계를 넘어서 인계점을 돌았습니다. 그 한계점을 지나버렸습니다. 자본주의는 내리막길 입니다. 쇠퇴하고 있습니다. 그 증거는 우리국민들은 계속 가난해지고 있다는 것입니다. 세월이 흐르면 흐를수록 시간이 지나면 지날수록 우리 국민들은. 민중들은 더욱 가난해질 수 밖에 없습니다. 노동착취와 민중수탈을 통해서 오로지 그것만을 통해서 유지하고 있는 이 자본주의는 그 자본을 지키기 위해 철거민과 노점상, 우리 가난한 노동자와 서민들의 피와 목숨을 지금보다 훨씬 더 많이 요구할 수 밖에 없습니다. 우리는 정말 이 시점에서 의장님을 비롯한 1세대 그 투쟁의 성과, 그 투쟁의 의지를 계승하고 발전시키지 않으면 자본주의를 살리기 위해서 자본이 살기 위해서 요구하는 우리의 목숨! 결코 안전하지 않을 것입니다.

고광석 의장님. 그 한 많은 세월!  착취와 수탈과 억압 이 분노의 세월!  어떻게 뒤로하고 자연으로 돌아가셨습니까...

이제는 그 한을 내려 놓으셔야 합니다.
그 한을 풀어 드리는 것은 이제 살아남은 자들의 몫이기 때문 입니다.

한을 내려 놓으입시오!  그 분노도, 그 분한 세월도 이제는 뒤로 제껴 놓으십시오. 오로지 강제철거가 없는 세상에서, 노점상을 하지 않아도 충분히 살수있는 그런 세상에서, 남북통일을 가로막고 있는 그 세력들이 보이지 않는 그런 곳에서 평온하게, 편안하게, 정말 편안하게 영면하시길 진심으로 기원드리면서 몇 말씀 올리나이다.."

- 도시빈민 다 죽이는 개발악법 갈아엎자
- 투쟁없이 쟁취없다 투쟁으로 쟁취하자

- 전궄철거민연합 02)834-5573, 2611- 5563





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
479개(1/24페이지)
투쟁속보
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
479 모바일 부산 사상구청앞  집회 소식입니다.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36 2021.10.21 20:39
478 모바일 '방배5구역 전철연 소속 세입자 두분 1인시위 돌입'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949 2021.05.12 14:51
477 모바일 장림1구역철거민 사하구청 노숙투쟁 1차 투쟁대회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1819 2021.04.23 15:13
476 2021년 4월17일 전철연 25기(총33기) 위원장단회의가 개최되었습니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853 2021.04.19 14:30
475 서대문 영천철거민 생존권을 해결하라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996 2021.04.19 14:08
474 고)백기완 선생님께 다녀왔습니다.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760 2021.04.19 13:49
473 개포8단지철거민 생존권 쟁취 결의 차량행진투쟁 진행했습니다.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890 2021.04.19 13:09
472 3/19 대구 신암철대위 집회와 행진 진행했습니다.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796 2021.04.19 11:50
471 3/17 덕천철대위 생존권쟁취 결의대회 진행했습니다.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758 2021.04.19 11:13
470 모바일 신암4구역 생존권쟁취 결의대회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2044 2021.03.11 13:56
469 모바일 김해축산물공판장 영세상인 생존권 결의대회를 진행했습니다. 사진 전철연 1584 2020.11.12 17:58
468 부산지역 동절기 강제집행,강제철거금지 조례제정 촉구 철거민 결의대회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3868 2019.12.29 14:45
467 모바일 2019년 전.철.연 수련회 다녀왔습니다.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4279 2019.06.23 22:56
466 모바일 2019. 전철연 봄 대동제가 진행되었습니다.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3579 2019.05.27 22:38
>> 모바일 고)고광석 의장님 추모제 입니다. 전철연 3621 2019.05.06 09:17
464 모바일 "개포1단지의 폭력적인 강제집행! 연대투쟁으로 막아냈습니다"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6150 2019.03.05 15:11
463 모바일 계수.범박 철거민 생존권쟁취 투쟁 결의 대회를 진행했습니다.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4021 2019.02.23 11:55
462 모바일 2월1일. 아현2구역철거민대책위원회 해산보고대회를 진행했습니다.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4363 2019.02.03 16:25
461 모바일 1월24일. 부산사상구청 집회 진행했습니다. 사진 첨부파일 전철연 4195 2019.02.03 14:52
460 모바일 [성명서] "용산철거민학살주범 살인마 김석기의 너저분한 변명"에 관한 전철연 2912 2019.01.22 10:31